한국에서 종이 자를 때 흔히 쓰는 커터칼은 영어로 Cutter 

우리가 부르는 커터칼이란 단어는 같은 의미를 반복한 거라 사실 바르지 않은 표현이다. 통용되면 그만이긴 하지만. 

미국에도 그런 단어 있다. Chai tea 같은거. (Chai도 차, tea도 차.)



니퍼 Cutter.  사실 자르는 도구는 전부 Cutter라고 부른다. 구체적으로 위 그림같은 니퍼는 Cable cutter.



미국에서는 종이를 자를 때 X-Acto 쓴다. [발음: 엑색토]

X-Acto는 브랜드 이름이지만 위 처럼 생긴 칼을 통칭한다. (마치 각티슈를 크리넥스라고 부르는 것 처럼)

커터칼처럼 칼날을 밀어서 자르는게 아니고 칼날 부분을 교체하면서 쓴다.





중간 정리

한국에서 정말 흔하게 쓰는, 칼날 밀어서 종이 자르는 커터칼은 미국에서 찾기 힘들다. 

미국은 그런 커터칼 대신 X-Acto를 아주 널리 쓴다.

게다가 Cutter라는 단어는 모든 자르는 도구를 통칭한다. (니퍼도  Cutter, 자물쇠 자르는 도구도  Cutter...)

그러므로 미국에서 종이 자를 칼을 찾을 땐 cutter를 찾으면 안되고 X-Acto를 찾아야 한다.

커터 달라고 하면 점원이 혼란스러워한다ㅋㅋ 뭘 자르겠다는거니...


*그래서 미국에 공부하러 간다면 커터칼을 꼭 하나씩은 지참할 것. (미국은 문구류가 비싸다) 단, 꼭 화물용가방에 넣어야 한다. 기내엔 반입금지다. 

(내가 이걸 모르고 백팩에 넣었다가 공항에서 뺏긴 적이 있다ㅠㅠ)





종이자르는 작두 Paper Cutter 라 부른다. 한국에서는 일상에서 작두를 보는 일이 없는데 미국에선 이런 종이용 작두가 꽤 흔하다. 출력소에 가면 하나씩은 있다.





종이자를 때 밑에 까는 고무재질 매트 Cutting mat.





도마 Cutting board


이 두 단어의 미묘한 차이를 잘 모를 때 학교에서 친구한테 "Do you know where is a cutting board?" 이랬다가 친구 눈빛이 흔들리는 걸 보았다. (얘가 왜 스튜디오에서 도마를 찾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미국 발견 > 미국 영어 단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철, 기차, 열차는 영어로  (0) 2017.06.20
화장품은 영어로  (0) 2017.05.25
세탁기는 영어로  (0) 2017.04.18
커터칼은 영어로  (0) 2017.04.07
화장실은 영어로  (0) 2017.03.31
각종 휴지를 영어로  (0) 2017.03.27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